“허정민과 의리” 한보름, ‘그남자 오수’ 카메오로 강렬 존재감

0
201803061000157858.jpg

OCN ‘그남자 오수’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한보름이 ‘그남자 오수’ 카메오 출연 소감을 전했다.

5일 방송된 OCN 새 월화드라마 ‘그남자 오수’에서 한보름은 오수의 형이자 바람둥이 오가나(허정민 분)의 여자친구 ‘가나 여친’으로 깜짝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반가움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가나 여친’은 가나의 일방적인 헤어짐, 게다가 제삼자인 오수를 통한 이별 통보에 화를 주체하지 못하고 분노를 터뜨렸다. 한보름은 고함을 지르며 분노를 폭발하는 강렬한 연기로 등장했으나, 결국 화장실에 숨어서 눈물 콧물을 쏙 빼며 우는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한보름은 분노와 배신감 등 헤어짐을 겪는 한 여자의 감정을 실감 나게 그려내며 임팩트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보름은 드라마 ‘다 잘될거야’, ‘고백부부’를 함께한 허정민과의 의리로 ‘그남자 오수’에 카메오 출연을 하게 됐다. 한보름은 "정민 오빠가 아닌 잘생긴 종현씨와 예쁜 소은씨와 함께 촬영하게 돼 너무 즐겁게 촬영했다"며 "’그남자 오수’에 카메오로 출연하게 되어 영광이었고, 저에게 좋은 추억이 됐다"고 재치 있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한보름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앞으로 저도 ‘그남자 오수’를 본방사수하겠다. 배우, 스태프분들 모두들 파이팅. 비실이 정민 오빠도 예뻐해 달라"며 허정민과 우정을 자랑했다.

한편 한보름은 KBS 2TV 예능 ‘하룻밤만 재워줘’로 시청자를 찾아갈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