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박해진 “김고은은 솔직·귀엽, 오연서는 똑부러져”

0
201803121052196209.jpg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박해진이 ‘치즈 인 더 트랩’의 영화, 드라마의 여주인공인 오연서, 김고은의 다른 매력에 대해 설명했다.

박해진은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 두 여주인공의 매력을 비교해달라는 질문에 대해 "내가 어떻게 감히 비교하겠느냐"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드라마에서 설이였던 고은씨는 솔직하고 귀여운 매력이 있었다. 고은씨 실제 성격도 그렇고, 사랑스러운 구석이 있었다. 그런 모습이 설이에 많이 반영됐다"고 했다.

또 오연서에 대해 "연서씨는 조금 반대로 똑부러지는 데가 있어서 극중 웹툰 설이와 그런 성격이 비슷해 보이지 않았나 싶다. 외적인 싱크로율도 연서씨가 꾸미지 않아도 보이는 얼굴 선이 많이 닮았다. 그게 다르고 서로 다른 매력인 거 같다"고 밝혔다.

박해진은 2016년 tvN 드라마에 이어 영화 버전 ‘치즈 인 더 트랩'(김제영 감독)에서 또 한 번 남자주인공 유정 선배 역을 맡았다. ‘치즈 인 더 트랩’은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를 그리는 작품. 순끼 작가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했다.

한편 ‘치즈 인 더 트랩’은 오는 14일 화이트데이에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