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제1차 K리그 주장간담회 개최…문기한, 선수위원회 위원 선임

0
201803201738391310.jpg

K리그1(1부리그), K리그2(2부리그) 주장들이 참석한 ‘2018년도 제1차 K리그 주장간담회’가 20일 서울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호텔에서 열렸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News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한국프로축구연맹이 20일 서울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호텔에서 K리그1(1부리그), K리그2(2부리그) 주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제1차 K리그 주장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주장간담회에서는 ΔVAR K리그2 확대, 준프로계약제도, K리그 아카데미 감독과정 등 신설, 변경된 제도들에 대한 공유 Δ각 구단 주장들이 그라운드 평가에 직접 참여하는 ‘그린스타디움상’ 평가 기준 안내 Δ선수-구단 간 분쟁 발생 시 연맹 조정절차에 대한 설명 Δ선수 복지 확대를 위한 방안 등 다양한 논의가 진행됐다.

또한 이번 주장간담회에서는 K리그 선수위원회 위원 중 최근 선수생활을 마친 김진규를 대신해 문기한(부천)이 신임 위원으로 선임됐다. 곽태휘 선수위원장과 나머지 5명의 선수위원들(염기훈, 오반석, 신형민, 배기종, 김영광)은 연임돼 올해 말까지 활동한다.

K리그 주장간담회는 리그와 선수의 동반자적 관계를 모색하기 위한 취지로 지난 2016년 개설됐다. 연맹은 주장간담회와 선수위원회를 연계, 매년 3회 이상 정례 실시하고 여기서 개진된 의견들을 규정과 정책에도 적극 반영하고 있다.

지난 해 주장간담회에서 제안된 그라운드 살수 의무화와 FA선수 등록규정 변경 등이 제도화됐다. 또한 주장들이 직접 봉사활동을 제안, 포항 지진피해복구에 나서는 등 좋은 선례를 남기기도 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