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위대한유혹자’ 우도환♥박수영, 연애시작…게임일까 진심일까

0
201803210650428217.jpg

MBC 위대한유혹자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과 박수영이 연애를 시작했다.

20일 방송한 MBC 월화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서 은태희(박수영)가 권시현(우도환)에게 고백했고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했다.

요양원에서 권시현은 은태희가 구운 도자기 접시를 발견했다. 봉사활동에서 자신이 직접 그린 접시였다. 직접 할머니에게 드리라는 은태희의 말에 권시현은 "너처럼 예쁘게 포장해서 드리겠다"라고 대답했다.

은태희의 친구 고경주는 최수지에게 권시현의 마음을 물어봤고 최수지는 권시현이 큰 관심은 없는 것 같다고 둘러댔다. 그 말에 은태희는 서운함을 느꼈다.

권시현은 은태희가 구운 접시를 깨뜨린 최수지에게 큰 소리를 내며 화를 냈다. 무슨 접시냐고 계속 묻는 최수지에게 권시현은 짜증을 냈고 최수지는 권시현이 처음 보인 태도에 놀라면서도 서운해했다.

접시를 깨뜨린 일 때문에 은태희와 싸운 권시현은 최수지에게 게임을 그만하겠다고 했다. 최수지는 은태희를 걱정하는 권시현의 태도에 짜증을 냈다. 최수지는 자신의 기분을 몰라주는 권시현에게 서움함을 쏟아냈고 권시현은 그런 최수지를 위로했다. 최수지는 권시현이 진짜 은태희를 좋아할까 봐 걱정했다.

하지만 권시현은 최수지 때문에 기숙사가 취소된 은태희를 도우러 갔다. 기숙사가 취소된 은태희를 자신의 집에 머물게 했다. 한편 권시현은 자신의 차가 도난 신고를 당했다며 경찰서에 가게 됐고 은태희는 법률 지식으로 권시현을 도왔다.

경찰서에서 나온 두 사람은 편의점에서 서로 가족사를 털어 놓으며 더욱 친해졌다. 은태희는 권시현에게 좋아한다고 고백했다. 그 말에 권시현은 "후회 안해"라고 물으며 키스했다.

처음에는 게임이었지만 조금씩 진심으로 바뀌는 권시현과 어느새 진심이 된 은태희가 연애를 시작했다. 최수지, 권시현, 은태희. 어쩔 수 없이 삼각관계가 되어버린 세 사람이 그릴 사랑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지 관심이 쏠린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