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밥 백선생’ 백종원, 한식 인력 너무 부족해 “한식 알리려 나왔어요”

0
201505130917104326.jpg

‘집밥 백선생’ 백종원

‘집밥 백선생’의 백종원이 출연 계기에 입을 열었다.

12일 서울 강남구 리츠칼튼 호텔에서 tvN ‘집밥 백선생’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이날 고민구 PD를 비롯해 백종원, 김구라, 윤상, 손호준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백종원은 요리 프로그램 출연에 대한 질문에 “외국에서 음식점을 하다보니 한식인력이 많이 부족하다”며 “요리, 특히 한식에 관심 가질 수 있는 방송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어 “사실 만만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 ‘저 정도는 나도 아는데’라면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음식을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이야기했다.

‘집밥 백선생’은 요리 초보인 남성 연예인들이 1인분 요리를 넘어서 한상차림까지, 한식으로부터 중식, 양식, 디저트에 이르는 다양한 요리를 할 수 있는 ‘요리인간’으로 변모해가는 과정을 담는다.

백종원을 비록해 김구라, 윤상, 손호준이 출연하는 ‘집밥 백선생’은 오는 19일 화요일 밤 9시 40분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