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ox] ‘레디 플레이어 원’, 예매율 40% 돌파…주말 역전할까

0
201803301736270358.jpg

‘레디 플레이어 원’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레디 플레이어 원’이 실시간 예매율 40%를 넘겼다. 주말 박스오피스에서 역전을 할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는 상황이다.

30일 영화관 영화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레디 플레이어 원’의 예매율은 40%를 넘어섰다. 2위와도 2배 이상의 격차로 영화에 대한 관심과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레디 플레이어 원’의 이와 같은 예매율은 일반 상영을 비롯해 3D와 4D, IMAX 상영관의 인기 덕이다. 주말을 앞두고 점점 상승세를 보이는 높은 예매율을 발판으로 이번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할 수 있을지 기대감을 준다.

‘레디 플레이어 원’은 2045년, ‘오아시스’라는 가상현실 속에 숨겨진 이스터에그를 찾는 모험을 그린 가상현실 블록버스터다. 영화 전체의 60%가 가상현실, 40%가 현실을 배경으로 등장하고 가상현실은 디지털로, 현실은 필름으로 촬영했다.

스필버그 감독은 VR 고글을 쓰고 실제 디지털 세트에 들어갔고, 주변 환경을 보면서 카메라 앵글을 어떻게 잡을 것인가 등을 정했다. 시각효과 인원만 400여명, 총 1천여 명이 넘는 스태프가 참여해 기술적인 완성도를 높였다.

앞서 해외 언론은 "스필버그 최고의 엔터테이닝 무비!"(Daily beast) "모두가 바라던, 그리고 만족하는 최고의 오락영화!"(Den of geek) "심장이 두근두근! 반짝반짝 현란하다!"(Vanity Fair) "혼을 쏙 빼놓는다"(Variety) 등의 찬사를 쏟아낸 바 있다.

한편 영화의 원작인 동명 소설은 출판과 동시에 전미 SF 액션 어드벤처 소설 1위,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목록에 100주 이상 랭크 되었으며 최근 1위 자리에 올랐다. 아마존 SF&판타지 ‘올해의 책’에 선정됐고, 50개국 이상에서 출간됐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