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지 하니, “둘이 서 있는 것 익숙해요” 다소니 유닛 활동 언급 ‘눈길’

0
201505131015031703.jpg

솔지 하니

걸그룹 EXID 솔지와 하니가 유닛그룹 다소니 활동에 대해 이목을 끈다.

하니와 솔지는 지난 12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진행한 영화 ‘홈’ 절친 라이브 쇼케이스에 홍보대사 자격으로 참여해 지난 2013년 여성 듀오 다소니로 활동한 경력을 언급했다.

이날 두 사람은 ‘홈’의 주제곡인 ‘Feel the light’를 부른 후 “왠지 둘이 서 있는 게 익숙하다. 옛날 다소니 때 생각이 난다”며 “다소니도 금방 나올 수도 있다”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이어 “미리 연습하는 느낌으로 노래 해봤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햇다.

한편 드림웍스의 신작 ‘홈’은 새로운 집을 찾아 지구에 온 부브 종족의 ‘오’와 지구 소녀 ‘팁’의 예측불허 모험과 가슴 따뜻한 우정을 그린 애니메이션 영화로 오는 21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