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린드베리, ANA 인스퍼레이션 4차 연장 돌입(속보)

0
201804030104020890.jpg

프로골퍼 박인비. (LPGA 제공) /뉴스1 DB

(서울=뉴스1) 맹선호 기자 = 박인비(30·KB금융그룹)가 퍼닐라 린드베리(스웨덴)와 함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첫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총상금 280만달러) 4차 연장에 들어갔다.

박인비와 제니퍼 송(미국), 린드베리는 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미라지 미션힐스 컨트리클럽(파72·6763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 결과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 동타를 이뤄 연장에 접어들었다.

18번홀(파5)에서 진행된 2차 연장까지는 3명 모두 파를 기록했다.

제니퍼 송이 3차 연장에서 파를 기록한 가운데 박인비와 린드베리가 나란히 버디를 낚아 4차 연장에 돌입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