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인조 컴백’ EXID “솔지, 1월 수술 후 회복…다음에 함께할 것”

0
201804021427320225.jpg

이엑스아이디(EXID) LE(왼쪽부터), 정화, 하니, 혜린이 2일 오후 서울 명동의 한 아트홀에서 열린 신곡 ‘내일해’ 발매 기념 쇼테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4.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EXID가 4인조로 컴백해 솔지에 대해 언급했다.

EXID는 2일 오후 2시 서울 명동에 위치한 메사홀에서 신곡 ‘내일해’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LE는 갑상선 수술로 활동을 쉬고 있는 솔지에 대한 질문에 "솔지가 1월에 수술을 잘 마쳤다. 지금은 회복 중이다. 그러나 정말 많이 좋아졌기 때문에 다음번 앨범에는 같이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EXID는 아날로그 감성을 이용한 콘셉트로 향수를 자극할 예정. 패션과 안무 역시 90년대 느낌으로 꾸몄다. ​ ‘내일해’는 90년대에 유행하던 뉴 잭 스윙 장르의 곡으로, 펑키한 리듬과 레트로한 멜로디 선율을 EXID만의 감성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예전과 같지 않은 연인의 태도에 헤어지자는 말을 할 거면 내일해달라는 재치 있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EXID는 이날 오후 6시, 신곡 ‘내일해’ 발매를 앞둔 오후 5시 30분부터 네이버 V앱 생중계를 통해 ‘카운트다운 라이브’를 진행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