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김희찬, ‘광대들’ 세자役 합류…손현주·조진웅과 호흡

0
201804040846389255.jpg

키이스트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김희찬이 영화 ‘광대들'(가제)에 캐스팅됐다.

김희찬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김주호 감독의 신작이자 손현주, 조진웅, 박희순 등이 캐스팅된 ‘광대들'(가제)에 김희찬이 박희순(세조 역)의 아들 세자로 출연하게 됐다고 4일 밝혔다.

‘광대들'(가제)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뒤흔드는 광대패가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돼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광대패의 대장 덕호 역은 조진웅, 민심을 현혹하고 역사의 기록을 조작하려는 권력의 실세 한명회 역에는 손현주가 왕권의 정통성에 대해 집착을 보이는 세조 역에는 박희순이 합류해 명품 배우들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광대들'(가제)에서 손현주, 조진웅, 박희순과 호흡을 맞추게 된 김희찬은 독립 영화계와 드라마 작품 활동을 통해 쌓아온 탄탄한 실력을 가감 없이 발휘 예정이다.

김희찬은 2012년 독립영화 ‘도시의 밤’ ‘동거’ 등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연기 내공을 쌓아왔다. 이후 2015년 KBS 드라마 ‘프로듀사’로 본격 데뷔, 공효진 남동생 탁예준 역으로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이후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김고은 동생 홍준 역으로 출연 ‘차세대 국민 남동생’으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미세스캅2’ ‘자체발광 오피스’ 등 꾸준한 작품 활동을 이어왔다.

한편 ‘광대들'(가제)은 손현주, 조진웅, 박희순, 고창석, 김슬기, 윤박, 김민석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지난달 31일 촬영에 돌입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