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유민상 “이수지 열애설 보고 든 생각? 기자 연락 걱정”

0
201804142216140168.jpg

JTBC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아는 형님’ 유민상이 ‘님과 함께’에서 가상부부 생활을 했던 이수지의 열애 기사를 보고 들었던 생각에 대해 이야기했다.

유민상은 14일 밤 9시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기사를 보고 이거 기자들한테 전화 엄청 오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자들이 물어보면 어떡하지 했다. ‘기분 어떠세요?’라고 물어볼 줄 알았는데 전화가 한통도 안 왔다. 동료들도 관계자들도 아무도 안 왔다"고 씁쓸해 했다.

또 유민상은 이상형에 대해 "한지민씨 얘기를 많이 했다"고 쑥스러워 했다. 이에 문세윤은 "’아는 형님’ 친구들이 연애 코치를 해줬으면 좋겠다"고 거들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