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인스 모커스 내한 ‘울트라 코리아 2018’, 멜론 티켓 단독 판매

0
201804161116459563.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멜론 티켓이 압도적인 스케일을 자랑하는 아시아 최대 EDM 축제 ‘울트라 코리아 2018’ 티켓을 단독으로 판매한다.

올해로 7주년을 맞이한 ‘울트라 코리아 2018’은 오는 6월 8일부터 10일까지 사흘 동안 연이어 개최된다. 매회 평균 10만명 이상 관객을 동원한 울트라 코리아는 지난해에는 약 12만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폭발적인 인기를 바탕으로 이틀간 진행하던 행사를 올해는 사흘 동안 진행한다.

이번 페스티벌은 1차 라인업 공개 이후 올 여름 최대 음악축제로 주목 받고 있다. 올해 공연에는 특히 빌보드 차트 12주 연속 1위의 대기록을 가진 체인스모커스(The Chainsmokers), 거장 중의 거장 데이비드 게타(David Guetta), 천재적인 음악성과 대중성으로 가장 핫한 아티스트인 제드(Zedd) 등 헤드라이너급 아티스트가 무려 9팀이나 함께하는 것으로 알려지며 팬들의 기대를 더하고 있다.

현재 멜론 티켓에서는 어드밴스 티켓을 단독으로 판매 중이다. 1일권 13만원, 3일권 ‘GA 3DAY COMBO’는 24만원이고, 전용바 및 전용화장실 등의 휴게공간과 함께 빠른 입장이 가능한 프리미엄 버전의 3일권인 ‘PREMIUM GA 3DAY COMBO’는 30만원이다. BC카드로 결제하면 7%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UMF)은 미국 마이애미에서 시작해 10개국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최고의 뮤직 페스티벌이다. 울트라 코리아는 아시아 첫 개최지로 국내에 상륙한 이래 높은 퀄리티와 엄청난 규모로 아시아를 대표하는 뮤직 페스티벌로 자리 잡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