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를잊은그대에게’ 두바이 재벌, 이유비에 관심…”낙타처럼 맑은 눈”

0
201804162202287253.jpg

tvN 시를잊은그대에게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이유비가 두바이 재벌의 식사 초대를 받았다.

16일 방송한 tvN 월화 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박시원(김재범)은 우보영(이유비)에게 후배와의 소개팅을 주선했다.

우보영은 그 말에 좋아하면서도 예재욱 때문에 거절하려고 했다. 하지만 박시원은 후배가 착각했다며 우보영에게 없던 일로 하자로 했다.

병원에서 물리치료를 받던 두바이 재벌은 우보영에게 관심을 보였다. 양명철은 "우보영 선생의 눈이 낙타 처럼 맑다며 식사 자리를 마련해달라고 했다"라고 두바이 재벌의 부탁을 전했다. 그 말에 다른 치료사들은 재벌 사모님 되는거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