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빅스 “막내 혁, 가장 속 깊은 멤버…성장은 당연한 일”

0
201804171638080741.jpg

보이그룹 빅스 멤버 혁이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빅스는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정규 3집 ‘오 드 빅스(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수록곡을 하나씩 소개했다.

자작곡 ‘굿데이(Good Day)’를 수록한 혁은 "제가 멤버들 중 제일 젊다보니 가장 밝고 파이팅 넘치는 노래를 만들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라비는 "이번 앨범의 밝은 곡은 거의 혁이가 만들었을 정도로 자연스럽게 담겼다"고, 엔은 "되바라진 발언 아니냐"고 장난스레 말했다.

엔은 "혁이 저보다 5살 어린 동생인데 멤버들 중 가장 속이 깊고 철이 들어 있다. 리더인 저보다 더 리더다운 역할을 할 때가 있다. 성장하는 모습이 뿌듯하다기보다 혁이라서 당연하게 볼 수 있는 모습인 것 같다. 철이 조금은 덜 들어도 되지 않을까"라고 전했다.

향기에 대한 집착을 섬세하고 매혹적으로 표현한 빅스의 컴백 타이틀곡 ‘향’과 이번 ‘오 드 빅스’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