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VT클럽’ 세븐틴 민규, 숙소생활 불만…“네가 치워라”

0
201804261333470674.jpg

엠넷(Mnet)의 디지털 채널 M2가 제작한 ‘SVT클럽’ 3회가 26일 오후 8시 엠넷, M2, 일본의 AbemaTV에서 동시 방송된다.

이날 키워드는 서로 다른 부분을 인정하고 존중하자는 의미를 지닌 신조어 ‘싫존주의’로, 세븐틴 멤버들 중 극과 극의 생각과 취향을 가진 두 멤버들이 하루를 같이 보내며, 불호까지도 취향으로 존중 받고 싶어 하는 요즘 20대들의 ‘싫존주의’를 실천해본다.

아이들을 좋아하는 승관과 아이 돌보기가 어려운 정한이 어린이집 일일 교사 체험에 나서고, 세븐틴 대표 ‘귀차니스트’ 우지와 깔끔하고 부지런한 민규가 함께 숙소 청소를 하게 된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익명의 제보자가 세븐틴 숙소 실체를 공개하며, 사회 부조리와 불의에 맞서 자신의 주장을 펼치며 여론을 형성하는 ‘화이트 불편러’의 면모를 가감 없이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세븐틴은 막간 코너 ‘너 나와!’를 통해 동고동락하며 그 동안 말하지 못했던 서운함을 털어놓는 시간을 가지며 ‘싫존주의’를 몸소 실천하는 요즘 것들을 대변한다.

한편 세븐틴(Seventeen)의 팀명에서 따온 ‘SVT클럽’은 ‘워라밸’, ‘소확행’, ‘케렌시아’ 등 젊은 세대가 공감하는 키워드를 제시하고, 세븐틴이 각자의 생각을 공유하는 토크쇼와 관찰형 리얼리티가 결합된 새로운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Mnet M2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