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틴탑 “멤버들 몸에 있는 점 위치까지 알아…형제같다”

0
201805081601564963.jpg

틴탑 니엘(왼쪽부터), 리키, 천지, 캡, 창조가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SAC 아트센터에서 열린 미니 8집 앨범 ‘서울 나이트(SEOUL NIGHT)’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5.8./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틴탑이 새 앨범을 발표하고 팀워크를 자랑했다.

틴탑은 8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삼성로에 위치한 SAC 아트센터에서 새 미니 앨범 ‘SEOUL NIGHT’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캡은 새 앨범에 대해 "앨범에 참여하는 횟수가 많아지고 있다. 우리가 가장 많이 참여한 앨범이다. 창조가 만든 곡이 두 곡이나 수록됐다"고 소개했다.

이어 리키는 멤버들과의 친분에 대한 질문에 "멤버들 몸에 점이 어디있는지까지 알 정도로 허물없이 친하다"며 "니엘 형의 엉덩이에 점이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 곡 ‘서울밤’은 용감한형제와 프로듀싱팀 투챔프의 합작품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시작한다. 파워풀한 리듬에 세련된 사운드가 더해진 퓨처 EDM 장르의 곡이다.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의 밤을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이며 리더 캡이 랩 메이킹에 참여해 아티스트적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오후 6시 음원 공개.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