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용 “‘이리와 안아줘’로 지상파 첫 주연…기회 감사하다”

0
201805141434461414.jpg

배우 진기주(왼쪽), 장기용이 14일 오후 서울 상암 MBC홀에서 진행된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05.14./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장기용이 첫 지상파 주연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장기용은 14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제작발표회에서 "주연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래서 끝까지 최선 다해 해내고 싶은 욕심이 강하다. 모든 배우들과 으샤으샤 힘내서 끝까지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덧붙였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 드라마다. 장기용, 진기주, 허준호 등 배우들이 출연하며 오는 16일 밤 10시 처음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