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든, 월간 프로젝트에 ‘더콜’ 프로듀서까지…감성 충전

0
201805171536429805.jpg

싱어송라이터 이든이 프로듀서로서 특별한 2막을 열었다.

이든은 지난 14일 오후 6시 월간 프로젝트 ‘EDEN STARDUST(이든 스타더스트)’ 첫 번째 신곡 ‘Lazy Love(레이지 러브)’를 발표했다.

‘이든 스타더스트’는 다양한 색깔의 아티스트들의 다채로운 매력을 이끌어내고 싶은 이든의 마음을 담은 프로젝트다. 윤하와 함께 한 ‘레이지 러브’에서도 이든은 자신의 존재감을 여실히 드러냈으며, 신선하면서도 대중적인 음악적 색깔로 귀를 사로잡았다.

특히 이든은 이번 ‘이든 스타더스트’를 통해 유명 아티스트들의 매력과 함께 아직 알려지지 않은 실력파 아티스트들의 잠재력과 가능성을 충분히 보여줄 수 있는 음악을 만들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와 함께 이든은 최근 방송된 Mnet 음악 예능 프로그램 ‘더 콜(The Call)’에서 프로듀서로서 막강한 활약을 펼쳤다. 이든은 블락비 태일과 김종국이 부른 ‘혼잣말’의 작사,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 역대급 컬래버레이션 무대에 힘을 보탰다.

태일과 김종국의 ‘혼잣말’은 각종 음원 사이트 차트 상위권을 차지한 것은 물론, 포털사이트에서도 압도적인 클립 영상 조회수를 기록해 듣는 음악의 힘을 제대로 보여줬다는 호평을 받는 중이다.

이처럼 독보적인 음악적 색깔과 감성을 두루 갖춘 이든이 프로듀서로서 보여주고 있는 화려한 2막이 반가움으로 다가오고 있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