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째 스무살’ 최원영-이상윤 ‘삼각’ 러브라인 ‘본격’ 시작?

0
201509182128325830.jpg

‘두번째 스무살’

‘두번째 스무살’ 최원영이 이상윤에 대한 질투를 비아냥으로 표현했다.

1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두번째 스무살’에서는 하노라(최지우 분)는 차현석(이상윤 분)을 주기위해 김밥을 만들었다.

집에서 정성들여 김밥을 싸고 있는 하노라를 본 김우철(최원영 분)은 “누구 주려고 김밥을 싸?”라고 말하면서 “애들 소풍도 아닌데”라고 덧붙였다.

김우철의 질문에 하노라는 아무렇지 않은 표정으로 “현석이 주려고 김밥 싸요”라고 답했다.

또한 하노라가 “평소에 도움을 많이 줘서”라고 덧붙이자 김우철은 “그래 하긴 차현석이 도움 많이 줬지”라고 비아냥거려 질투심을 돌려 표현했다.

한편 ‘두 번째 스무살’은 꽃다운 19세에 덜컥 애 엄마가 되어 살아온 지 20년째인 ‘하노라’(최지우 분)가 15학번 대학 새내기가 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두번째 스무살’에 대해 네티즌들은 "’두번째 스무살’, 너무 좋아요" "’두번째 스무살’, 나도 김밥 먹고싶다" "’두번째 스무살’, 잘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