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 측 “새 드라마 ‘안티팬’,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 (공식)

0
201805211140222495.jpg

배우 진세연의 차기작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진세연 소속사 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21일 fn스타에 "새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진세연이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라며 "아직 출연이 확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날 앞서 한 매체는 진세연과 김재중이 새 사전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극본 남지연)에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최근 종영된 TV조선 드라마 ‘대군’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높은 시청률을 이끈 진세연이 곧바로 새로운 작품을 선택할지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진세연은 ‘대군’ 종영 인터뷰에서도 로맨틱 코미디 작품에 대한 욕심을 드러낸 바 있다.

한편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인기 인터넷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알려졌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