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정 ‘마녀’ 여주인공 김다미, 심은경 소속사와 전속계약

0
201805231443598372.jpg

매니지먼트AND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박훈정 감독의 신작 ‘마녀’의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한 김다미가 매니지먼트AND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매니지먼트AND는 23일 "’신세계’ ‘대호’ 등을 연출한 박훈정 감독의 신작 ‘마녀'(제공 워너브러더스 픽쳐스)의 여주인공으로 출연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배우 김다미가 매니지먼트AND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다미는 액션이 주를 이루는 ‘마녀’ 주인공을 뽑는 공개 오디션에서 신인답지 않은 인상적인 연기로 1000: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 됐다. 그가 맡은 캐릭터는 이야기의 중심이 되는 고등학생 자윤 역이다.

매니지먼트AND 권오현 대표는 "김다미는 영화 ‘마녀’의 타이트롤 캐스팅을 통해 굉장한 기회와 그에 못지 않는 큰 부담을 가지게 된 신인 배우로 일약의 시작점에서 우리와 파트너가 되었다. 매니지먼트AND는 확장성과 잠재력이 상당한 신인 김다미 배우의 파트너로서 좋은 방향성을 가지고 전폭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매니지먼트 AND에는 배우 심은경, 하연수, 동하, 박진주 등이 소속돼 있다.

한편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 영화다. 김다미 외 조민수, 박희순, 최우식 등이 출연했다. 오는 6월 개봉 예정.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