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거기가 어딘데’ 지진희 “단체생활 거부감…혼자왔으면 했다”

0
201805292152406848.jpg

배우 지진희(왼쪽부터), 차태현, 조세호, 배정남. 2018.5.2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 = 오지 체험 예능 ‘거기가 어딘데??’의 지진희가 "차라리 혼자 왔으면 했다"며 멤버들과 호흡을 맞추기 전의 생각을 솔직히 밝혔다.

지진희는 29일 서울 영등포구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KBS 예능 ‘거기가 어딘데??’ 제작발표회에서 "단체 생활에 대한 약간의 거부감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차태현, 조세호, 배정남과 함께 아라비아 사막을 탐험한 그는 "지금은 과연 이들이 아니었으면 사막에 갈 수 있었을까 싶다"라며 "굉장히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분명히 이들은 낙오할 것이다라고 생각했으나 그 모진 역경과 고난을 이겨내고 다들 무사히 완주해줘서 (탐험대의) 대장으로서 굉장히 뿌듯하고 감사하단 말씀을 다시 한 번 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조세호는 "진희 형 같은 분이라면 시간이 지나도 내 안에 있는 힘든 것을 얘기 했을 때 잘 들어줄 수 있을 것 같았다"라며 "3분 전 까지만 해도 그랬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지진희, 차태현, 조세호, 배정남의 탐험 생존기를 그린 ‘거기가 어딘데??’는 ‘1박2일’을 연출했던 유호진 PD 예능 연출 복귀작으로 6월1일 밤 11시 첫 방송 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