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라기월드2’ 측 “후안 감독, 감격스러운 마음에 내한 결정” (공식)

0
201806071603332096.jpg
영화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의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깜짝 내한한다.

7일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 측 관계자는 fn스타에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갑작스럽게 내한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미국 프로모션 시작 전, 하와이로 이동하려던 도중 한국에서의 흥행 소식을 듣고 감격스러운 마음에 비행기 표를 바꿨다. 한국에서의 구체적인 일정은 확인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6일 개봉한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은 개봉 첫날 118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오프닝 기록을 경신했다. 이처럼 뜨거운 인기 속에서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의 내한 일정에 팬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쥬라기월드: 폴른 킹덤’은 폐쇄된 ‘쥬라기 월드’에 남겨진 공룡들이 화산 폭발로 인해 멸종 위기에 처하고, 존재해선 안 될 진화 그 이상의 위협적 공룡들까지 세상 밖으로 출몰하는 대위기를 그린 블록버스터 영화다.

/ekqls_star@fnnews.com fn스타 우다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