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 이태환, 3회 만 첫 등장…박서준♥박민영에 접근하나

0
201806131316324865.jpg

배우 이태환이 ‘김비서가 왜 그럴까’ 속 색다른 활약을 예고했다.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극본 정은영/연출 박준화) 측은 13일 이영준(박서준 분)의 형이자 마성의 작가 이성연(이태환 분)의 첫 등장 스틸을 공개했다. 이성연은 ‘모르페우스’라는 필명으로 활동하며 얼굴이 공개되지 않은 인기 소설가다.

스틸 속 이성연은 열성 팬들을 뒤로 하고 유유히 공항 입국장을 빠져 나오며 훤칠한 키와 비율을 자랑했다. 주머니에 손을 꼽고 입꼬리를 살짝 올려 미소 짓는 그의 모습에서 여유로움을 물씬 느껴진다. 이성연의 회심의 미소가 궁금증을 더 고조시킨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작진은 “이태환이 극중 박서준과 박민영(김미소 역)의 관계에 영향을 미칠 예정이다. 특히 이영준과 이성연 형제의 갈등, 김미소와 이성연의 관계 등 흥미로운 떡밥에 관심을 갖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첫 방송 이후 화제성 점유율에서 타 드라마보다 월등하게 높은 수치를 기록했고, 이와 함께 박서준과 박민영 역시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에도 1위와 2위에 오르는 등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오후 9시 30분에 3회가 방송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