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 제작진·전현무 바라는 라인업 “조용필부터 비까지”

0
201806151147252535.jpg

‘히든싱어’에서 앞으로 또 어떤 가수들을 만나볼 수 있을까.

김희정 PD는 1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 JTBC에서 열린 새 음악 예능 ‘히든싱어 시즌5’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캐스팅 노하우와 바람을 드러냈다.

전현무는 바라는 원조 가수 라인업에 대해 조용필, 박효신, 김동률, 나얼을 꼽으며 "죽기 전에 섭외하고 싶다"고 애정을 보였다.

연출을 맡은 김희정 PD는 "싸이 씨를 섭외하고 싶었는데 이번 시즌을 통해 이뤘다. 이소라 씨와 비 씨도 출연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의 역대급 섭외에 대해 김 PD는 "기존 제작진의 노하우를 집대성해 만들고 있다. ‘히든싱어’라는 브랜드의 네임밸류 자체가 가수 분들에게도 영광스럽게 다가가는 것 같다. 섭외의 기준은 히트곡과 공감"이라고 말했다.

3년 만에 돌아오는 ‘히든싱어’의 새로운 시즌은 가수 강타, 전인권, 바다, 케이윌, 홍진영, 에일리와 역대급 모창 능력자의 라인업의 출연이 예고됐으며, 오는 17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