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피크닉+축제 형태 ‘로이로제’ 개최..1위 공약 이행까지

0

201806151341098776.jpg

가수 로이킴이 새로운 공연 형태를 선보인다.

로이킴은 오는 8월 4일 오후 6시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2018 로이킴 라이브 피크닉 ‘로이로祭(제)”(이하 ‘로이로제’)를 열고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갖는다.

‘로이로제’는 로이킴과 함께 피크닉을 나온 것 같은 편안함과 설렘 속에서 그의 라이브 공연 감상은 물론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 콘셉트로 마련됐다.

특히 로이킴의 팬덤명 ‘로이로제’와 같은 이름으로 팬들에 대한 애틋한 사랑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이로써 로이킴은 이번 ‘로이로제’를 통해 지난 2월 발표한 ‘그때 헤어지면 돼’ 1위 공약을 지키게 됐다.

당시 로이킴은 공식 팬카페 내 팬들과의 채팅 이벤트를 통해 1위 공약으로 팬미팅을 내걸었고, ‘그때 헤어지면 돼’는 발매 이후 멜론을 비롯한 벅스, 엠넷,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몽키3 등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를 달성했다.

로이킴은 자신의 SNS를 통해 "장난이 반 이상이었던 1등 공약은 지켜야 하니 팬미팅 만들어 보겠습니다"라고 밝힌 바 있다.

소속사 측은 "당초 1위 공약 이행을 위한 팬미팅으로 기획을 시작했지만, 로이킴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반영돼 좀 더 즐겁고 다양한 볼거리가 가득한 여름 날의 피크닉, 축제 콘셉트로 확장됐다. 로이킴의 참여도가 높은만큼 이번 ‘로이로제’에서 그의 새로운 매력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로이로제’는 오는 22일 오후 2시 온라인 예매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