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검사’, 주상욱의 이중생활 예고 ‘호기심 자극’

0

201505141033085451.jpg

‘복면검사’ 본 예고편이 공개됐다.

오는 20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새 수목드라마 ‘복면검사’(극본 최진원, 연출 전산 김용수)가 주요 캐릭터의 매력과 이들의 심상치 않은 관계를 담은 본 예고편을 공개했다.

주상욱이 연기하는 하대철 역은 능청스러움으로 속물검사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준다. 특히 엄기준 앞에서 머리를 조아리는 모습 등은 강자나 권력 앞에서 한없이 약한 속물 느낌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김선아가 연기하는 형사반장 유민희는 자신의 주장을 거침없이 펼쳐내며 당찬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주상욱이 왜 낮에는 ‘속물검사’, 밤에는 ‘복면검사’로 이중생활을 하게 됐는지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렇듯 예고편부터 캐릭터의 다양한 매력과 특별한 볼거리의 ‘복면검사’가 안방극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복면검사’는 주먹질은 본능, 능청은 옵션인 속물검사 하대철(주상욱 분)과 정의는 본능, 지성은 옵션인 열정 넘치는 감정수사관 유민희(김선아 분)의 활약을 진지하면서도 유쾌하게 그린 드라마로 오는 20일 오후 10시 첫 방송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