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정: 리턴즈’, 전작 넘는 인기 과시..권상우-성동일 300만 기원 영상 공개

0

201807021349335329.jpg

영화 ‘탐정: 리턴즈’가 전작 ‘탐정: 더 비기닝’을 넘어서는 인기를 과시하며 장기 흥행 중이다.

지난달 30일 오후 6시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탐정: 리턴즈’는 262만 6344명의 관객을 동원, 전편 ‘탐정: 더 비기닝’의 최종 스코어 262만 5683명을 돌파했다.

이처럼 ‘탐정: 리턴즈’는 개봉 3주차에도 ‘형보다 나은 아우’라는 관객들의 극찬과 입소문이 이어지며 장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특히 전편 ‘탐정: 더 비기닝’ 보다 빠른 속도로 스코어를 경신하며, 300만 돌파 또한 목전에 둔 ‘탐정: 리턴즈’의 식지 않은 흥행 열기에 의미를 더한다.

앞서 100만, 200만 돌파 공약 인증 영상에서 권상우는 푸시업, 이광수는 가발을 쓰고 줄넘기를 한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에서 권상우는 손글씨로 ‘탐정 262만 돌파! 300만 gogo!’라고 쓴 판넬을 든 인간 뜀틀을 단숨에 뛰어넘어 웃음을 자아낸다. 성동일 역시 손글씨로 ‘262만! 넘었습니다’라고 쓴 ‘탐정: 리턴즈’ 티셔츠를 입고 등장해 ‘탐정: 더 비기닝’의 포스터 판넬을 신중히 넘어서며 연륜이 느껴지는 조심스러움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탐정: 리턴즈’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 분)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 분)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 분)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으로, 현재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