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 버스킹 콘서트’, 세대-공간 초월 ‘버스킹’의 色다른 무대

0

201510011203208695.jpg

세대와 공간을 초월한 전혀 색다른 버스커들이 상암으로 온다

오는 10월 매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DMC단지내 상암문화광장 앞에서 ‘2015 디엠씨 버스킹 콘서트(DMC BUSKING CONCERT)’가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대중들이 거리문화의 ‘질적상승’ 및 ‘버스킹’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다채로운 이벤트가 준비됐다.

요즘 서울의 대세 문화로 퍼지고 있는 일명 ‘버스킹(Busking, 거리공연)’의 공식 행사가 자주 추진되고 있다. 거리에서 노래하기 때문에 가수들의 실제 가창력과 음악성을 들어볼 수 있으며, 또한 길을 가던 행인들이 직접 가수를 마주할 수 있다는 점이 흥미롭고 매력적인 부분으로 손꼽힌다.

이번 행사에는 걸그룹 와썹을 제작하고 용감한형제와 브레이브 걸스를 공동 제작한 프로듀서 겸 싱어송라이터인 REDROC이 직접 거리로 나와 노래한다.

이밖에도 노르웨이 숲, 주예인 그리고 달콤 등과 같은 각종 음원 인디차트를 휩쓸고 있는 상위랭크 뮤지션들이 경쟁을 뚫고 무대에 서게된다.

한편 ”2015 디엠씨 버스킹 콘서트’는 서울산업진흥원이 주관하며 MBC, TAKHI, KAC한국예술원, 동아오츠카, POPBERRY Korea 등의 후원으로 이뤄진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