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난 변호사’ 이선균 “짧은 내 손가락 거슬려..다음엔 주먹 쥐고 연기”

0

201509241722325969.jpg

배우 이선균이 변호성 캐릭터와 실제 본인과의 싱크로율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오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성난 변호사’(감독 허종호) 제작발표회에 허종호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선균, 김고은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선균은 “어떤 역할을 하든 내가 하기 때문에 내 원래 모습이 나오겠지만, 사실 변호성 캐릭터와 싱크로율이 높은 것 같지는 않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동작 같은 건 비슷한 것 같다. 평소 손동작을 많이 하는데 영화에 많이 나왔다. 나는 손가락이 짧은데 자꾸 손동작을 한다. 나도 보면서 내 모습이 거슬려서 다음번엔 주먹을 쥐고 연기하겠다”라고 다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극중 이선균은 뛰어난 두뇌와 능력을 기반으로 겸손이나 진지함 대신 자신감과 승부욕을 장착한 변호사 변호성 역을 맡았으며, 김고은은 의욕 넘치는 신입 검사 진선민 역을 맡았다.

한편 ‘성난 변호사’는 용의자만 있을 뿐 시체도 증거도 없는 살인 사건을 맡아 승소 100%를 확신하는 순간, 시작된 반전에 자존심 짓밟힌 에이스 변호사가 벌이는 통쾌한 반격을 그린 영화로, 오는 10월 8일 개봉할 예정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