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인과 연’, 메인 예고편…마동석과 삼차사 과거 ‘눈길’

0
201807121500440862.jpg

‘신과함께-인과 연’ 예고편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김용화 감독)의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12일 ‘신과함께-인과 연’의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서는 이승과 저승, 현재와 과거를 오가며 인과 연으로 이어지는 신들의 장대한 드라마를 엿볼 수 있다.

강림(하정우)은 원귀였던 수홍(김동욱)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밝히기 위해 불가능해 보이는 재판을 강행하고, 해원맥(주지훈)과 덕춘(김향기)은 염라(이정재)의 명을 받고 이승으로 내려갔다가 자신들의 과거를 알고 있는 성주신(마동석)을 만나 잃어버렸던 과거를 찾아가간다. 이처럼 저승 삼차사는 점차 감춰졌던 자신들의 이야기를 보기 시작한다.

이어 지옥에서는 최대 골칫거리로 전락했지만 지켜야 하는 인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성주신이 과거 인간이었던 저승 삼차사를 지옥으로 데려간 저승 차사였다는 과거가 밝혀진다. 환생을 거부하며 강림과 대립하는 수홍과 여전한 카리스마로 지옥을 다스리고 있는 염라는 성주신과 더불어 2부에서 보여줄 이야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앞서 김용화 감독은 1440만 관객을 동원하며 대한민국을 휩쓸었던 ‘신과함께-죄와 벌’이 ‘신과함께-인과 연’을 이야기하기 위한 예고편이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8월 1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