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대댕부부의 ‘비밀의 방’ 오픈..상상 초월 물건들 쏟아져

0
201807121723234484.jpg

크리에이터 대도서관과 윰댕 부부의 비밀스러운 공간이 공개된다.

오는 13일 오후 방송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대도서관과 윰댕 부부(이하 대댕부부)가 숨겨둔 방의 정체를 공개한다.

지난 1회 방송에서 물건들이 어마어마하게 어질러진 비밀의 방이 잠시 비춰지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던 상황이다.

2회 방송에서는 대댕부부의 본격적인 집 꾸미기가 보여진다. 도배부터 조명, 방송을 위한 장치 등 다양한 인테리어 제품들로 분위기가 확 바꼈으며, 방송효과까지 톡톡히 봤다고 전해지며 MC와 크리에이터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살 예정이다.

더불어 비밀의 방에서는 상상을 초월하는 갖가지 물건들이 나오며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대댕부부는 대도서관의 추억을 회상하게 만든 특별한 선물부터 부부의 동공을 확장시킨 물건 등을 발견한다. 두 사람은 자신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가 고스란히 담겨있는 방을 정리하며 알찬 하루를 보낸다.

또한 대도서관은 방 정리 후 체력적으로 힘들어하는 윰댕을 위한 배려를 보였다고 알려져 훈훈함을 더할 전망이다.

한편 ‘랜선라이프’는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를 직접 기획 및 제작하고 출연과 유통까지 스스로 하는 창작자 ‘1인 크리에이터’들의 삶을 관찰하고 그들의 카메라 뒷모습을 파헤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