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임파서블: 폴아웃’, 로튼토마토 신선지수 97%..시리즈 최고 기록

0

201807131257131168.jpg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을 향한 해외 언론의 찬사가 이어지고 있다.

13일 오전 기준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의 해외 평점 사이트 로튼토마토 신선도 지수는 97%를 기록했다. 이는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 ‘미션 임파서블: 로그네이션’의 93%를 넘은 시리즈 중 최고 기록이다.

영화 속 주요 배경인 프랑스 파리 프리미어 이후 해외 주요 매체들은 찬사를 쏟아내고 있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톰 크루즈가 직접 소화한 헬기 액션, 상공 7600미터 스카이다이빙, 파리 도심 오토바이 체이싱 등의 액션 시퀀스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시리즈를 지켜온 캐릭터들과 ‘맨 오브 스틸’ 헨리 카빌, ‘블랙 팬서’ 안젤라 바셋 등의 새로운 배우들의 케미스트리 역시 호평의 주축이다.

톰 크루즈와 헨리 카빌의 육탄 액션 케미스트리는 ‘옳은 조합’이라는 평을 얻으며, 올 여름 흥행을 기대케 한다.

한편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의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 크리스토퍼 맥쿼리 감독은 파리와 런던에서 유럽 프리미어를 마친 후 아시아 투어 첫 일정으로 대한민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최고 스파이 요원 에단 헌트(톰 크루즈 분)와 IMF팀이 행한 모든 선의의 선택이 최악의 결과로 돌아오면서 피할 수 없는 미션을 끝내야만 하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오는 25일 대한민국에서 전 세계 최초로 개봉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