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드가든 수목원’ 휴가 시즌 맞아 밤 10시까지 ‘빛의 축제’

0
201807291902546947.jpg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제이드가든 수목원© News1

미디어파사드, 버스킹밴드, 마임 등 다채로운 공연 진행

(서울=뉴스1) 류정민 기자 =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춘천 제이드가든 수목원이 오는 8월 26일까지 야간개장을 실시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질 무렵 수목원에 들어서면 제이드가든 방문객 센터 건물 외벽에서 펼쳐지는 화려한 영상 ‘미디어파사드 공연’을 15분 마다 감상할 수 있다. 매일 저녁 8시부터 공연이 시작된다.

매주 토요일 제이드가든 광장에서는 오후 7시 30분부터 8시까지 마임 공연과 버스킹 밴드 공연이 진행된다. 이 밖에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 오후 1시, 3시 등 총 3번에 걸쳐 매회 30분씩 숲 해설사와 함께 수목원 투어를 즐길 수 있다.

한 여름 밤의 제이드가든은 과하지 않은 조명과 은은한 빛으로 목가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영롱하고 수수한 느낌의 간접 조명으로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움을 최대한 살려 동화적인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투어 코스는 총 3개로 구성돼 있으며, 각 코스별로 약 1시간~1시간 30분 가량 투어 시간이 소요된다. 입장료는 어른 8500원, 중고생 6500원, 어린이 5500원이다. 식사와 음료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과 기념품 판매점, 피크닉장 등의 편의시설도 갖추고 있다. 야간개장은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한다.

제이드가든은 경춘선 굴봉산역 부근에 위치해 접근성이 좋으며, 상봉역에서 춘천행 열차를 타면 굴봉산역(제이드가든)까지 약 1시간 정도 소요된다. 제이드가든에서는 매일 굴봉산역에서 수목원으로 향하는 셔틀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