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촉촉한 오빠들’ 유학찬 PD “내가 평소 술 한잔 하고 싶었던 사람 섭외했다”

0

201505141526396813.jpg

유학찬 PD가 4명의 MC들을 섭외한 이유를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에서 열린 tvN 예능프로그램 ‘촉촉한 오빠들’제작발표회에는 유학찬 PD를 비롯해 배우 김상경, 전 농구선수 현주엽, 뮤지컬배우 정상훈, 가수 강균성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학찬 PD는 “사실 내가 평소 친해지고 싶었고 술 한 잔 하고 싶었던 사람들을 섭외했다. 여기서 강균성 빼고 모두 나보다 나이가 많다. 내가 내성적인 성격이라 여성분들보다는 형님들이 편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이분들은 모두 사람 냄새가 난다. 지금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지만, 어려운 시기도 겪은 사람들이고, 자기 경험을 공유할 수 있고 자기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사람들이다”라며 MC들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또한 그는 “김상경은 삼고초려를 해서 모시게 됐다. 현주엽은 전문 예능인이 아니기 때문에 농구 시즌이 시작되면 농구를 다시 시작할 사람이라 섭외하기 어려웠지만 섭외에 응해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촉촉한 오빠들’은 특별한 순간을 기억하고 싶거나 매일 똑 같은 일상에 서프라이즈가 필요한 일반인들의 사연으로 꾸려가는 토크쇼로, 따뜻한 말 한마디가 필요한 현대인들의 마음에 진정한 위로를 전할 예정이다. 오는 25일 오후 9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fn스타 fnstar@fnenws.com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