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컴백 쇼케이스 성황 “이날만을 기다렸다”

0
201808060823300011.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컴백 쇼케이스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스트레이 키즈는 5일 오후 5시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에 위치한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컴백 쇼케이스 ‘언베일 [오퍼스 투 : 아이 엠 후] (UNVEIL [Op.02 : I am WHO])’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쇼케이스는 ‘마이 페이스’를 비롯해 새 앨범에 수록된 신곡 무대들을 팬들에게 최초 공개하는 특별한 자리로 더욱 기대를 모았다.

스트레이 키즈는 멤버 방찬, 창빈, 한으로 이뤄진 프로듀싱팀 쓰리라차(3RACHA)의 파워풀한 힙합 넘버 ‘마트료시카(Matryoshka)’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후 데뷔곡 ‘디스트릭트9(District 9)’, 데뷔 미니 앨범 ‘아이 엠 낫(I am NOT)’ 수록곡 ‘ROCK’, ‘Mirror’, ‘잘 하고 있어’는 물론 프리 데뷔 앨범 ‘Mixtape’ 타이틀곡 ‘헬리베이터(Hellevator)’와 수록곡 ‘Grrr 총량의 법칙’, ‘YAYAYA’ 등 신인 답지 않은 풍성한 레퍼토리와 강렬한 퍼포먼스로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특히 이날 스트레이 키즈는 새 앨범 ‘아이 엠 후’의 타이틀곡 ‘마이 페이스’는 물론 수록곡들인 ‘보이시스(Voices)’, ‘갑자기 분위기 싸해질 필요 없잖아요’, 또 쓰리라차가 만든 미공개 신곡 ‘ZONE’까지 최초 공개해 관객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마이 페이스’는 ‘타인과의 비교로 초조함이나 불안함이 생길 수 있지만 사람마다 자신만의 페이스가 있고 그 페이스 대로 가도 좋다. 자기 자신을 믿어라’는 긍정적 메시지를 담았다.

"정말 오늘만을 기다렸다"며 쇼케이스의 설렘을 전한 스트레이 키즈는 "신곡 ‘마이 페이스’처럼 우리만의 페이스대로 여러분들께 계속 좋은 음악 들려 드리고 싶다"고 컴백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또한 최근 팬덤명을 ‘스테이(STAY)’로 확정한 스트레이 키즈는 팬들을 ‘스테이’라고 마음껏 부르며 "’스테이’분들이 스트레이 키즈의 원동력이자 존재의 이유"라고 감격스러운 마음을 표현했다.

그런가 하면 스트레이 키즈는 번지점프에 도전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통해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쇼케이스 종료 후 공연장 정문에서 직접 팬들을 배웅하는 깜짝 하이터치회도 진행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는 6일 오후 6시 5개월 만에 새 앨범 ‘아이 엠 후’를 발매하고 컴백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