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대만 레드카펫 폭발적 인기…6차선 통제+3천명 열광

0
201808060911570283.jpg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김용화 감독) 주역들이 대만 프로모션 현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김용화 감독은 해외 팬들을 만나기 위해 지난 5일 대만으로 출국했다.

이들은 해외 프로모션의 첫 시작으로 타이페이 시청 앞 광장에서 해외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으며 레드카펫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행사는 대만에서도 전례 없이 큰 규모로 진행됐다. 시청광장 앞 6차선 도로를 통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해외에서도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신과함께’ 시리즈의 주인공들을 만나기 위해 아시아 주요매체의 취재진과 삼천여 명의 관객이 모여 배우들을 맞이했다.

무더운 대만의 날씨 속 야외에 펼쳐진 50m의 긴 레드카펫을 지나는 배우들은 관객 한 명 한 명에게 악수와 셀카, 친필 사인 등 적극적인 팬서비스로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레드카펫을 마치고 무대에 올라온 배우들은 행사를 더욱 빛내준 대만 관객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중국어로 인사를 건넨 주지훈은 "1부를 너무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 인사 드리러 왔다. 2부 또한 큰 재미와 감동을 드릴 수 있었음 좋겠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영화 속에서 중국어로 연기한 김향기도 중국어로 인사를 건네며 많은 팬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김용화 감독은 "아시아 전역에서 큰 사랑을 받게 되어 감사하다"고 했고, 하정우는 "처음 방문했는데 너무나 뜨겁게 맞이해주셔서 감사하다. 곧 ‘신과함께-인과 연’이 개봉 하는데 여기 계신 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레드카펫으로 해외 프로모션 첫 번째 일정을 마친 ‘신과함께-인과 연’팀은 7일까지 해외 언론과의 기자회견, 개별인터뷰, 무대인사 등의 일정을 통해 보다 많은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