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1편에 제작비 회수…2편은 순수 수익”

0
201808101514547792.jpg

‘뉴스인’ 캡처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신과함께-인과 연’ 김용화 감독이 전편인 ‘신과함께-죄와 벌’에서 이미 1,2부의 제작비를 모두 회수했다고 말했다.

김용화 감독은 10일 오후 방송된 YTN ‘뉴스人’에서 ‘전편에 이히 1,2부의 제작비를 모두 회수하고 수익이 났다고 하더라’는 말에 "한국도 한국이지만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을 많이 받아서 제작비가 회수됐다. 약간의 수익을 정산했다. 2부는 첫날부터 흥행 수익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개봉 열흘만에 1000만을 바라보고 있는데 더위 덕을 본 거 아니냐’는 질문에 "물론 덕을 많이 봤다"고 했다.

그러면서 "500만 이상 넘어가는 영화는 대부분 운과 상대작의 영향 영화 본질 말고도 다른 것이 작동해야 한다. 그런 면에서 글쎄 이 말은 어패가 있지만, 더위가 제작사 면에서는 나쁜 면 아니다"고 설명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