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유진 “‘프로듀스48’ 센터로 칭찬→혹평 듣는 프로그램”

0
201808110019402021.jpg

Mnet ‘프로듀스48’ 캡처© News1

(서울=뉴스1) 백초현 기자 = 안유진이 센터의 무게감에 대해 이야기했다.

10일 밤 11시 방송된 Mnet ‘프로듀스48’에서는 콘셉트 평가를 받는 연습생들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I AM’ 팀도 인원 재조정 이후 파트 분배부터 다시 시작했다. 팀원 5명 중 총 4명이 센터에 지원했다. 이가은은 영상 평가를 제안했다. 연습생별로 센터에 서서 영상 촬영을 한 뒤 투표로 센터를 선발했다.

안유진은 "센터 후보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내가 잘 할 수 있을까라는 걱정이 표정에 늘 드러났다"며 걱정했다. 그는 "정말 센터가 하고 싶다. ‘프로듀스48’이 센터로 칭찬 받고 센터로 욕먹는 프로그램이라는 소리를 들었다"며 걱정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