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경찰’ 김수로 “‘시골경찰’ 신현준 보다 잘할 자신 있어”

0
201808131450263719.jpg

배우 김수로가 13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바다경찰’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바다경찰’은 부산 바다를 배경으로 연예인들이 해상경비, 해난구조, 해상 환경 보존 등 바다를 지키는 각종 업무를 맡아 해결해 나가는 모습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수로가 신현준 보다 더 활약할 자신이 있다고 밝혔다.

김수로는 13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바다경찰’ 제작발표회에서 "저는 ‘시골경철’ 애청자였다. 억지로 짜여지거나 만들어진 느낌이 아니라 자연스럽게 따라가는 부분들이 좋았다. 억지가 없어서 좋은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했다. 제안이 와서 선뜻 응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런 게 ‘바다경찰’에서도 나타날 것이라고 생각했다. 시골경찰은 정감이 있다면 해양경찰은 그간 보지 못했던 다양한 업무, 일들이 그려진다. 저희도 깜짝 놀랐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서 해양 경찰의 새로운 부분들을 같이 보시면서 즐긴다면 유익한 프로그램이 되지 안을까 싶다"면서도 "신현준이 너무나 잘해줬지만 전 더 잘할 자신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바다경찰’은 MBC에브리원의 간판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은 ‘시골경찰’ 시리즈의 4부작 스핀오프 프로그램이다. 부산 바다를 배경으로 연예인들이 해상경비, 해난구조, 해상 환경 보존 등 바다를 지키는 각종 업무를 맡아 해결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다. 김수로, 조재윤, 곽시양, 유라 등이 출연하며 이날 저녁 8시30분 처음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