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샤 완린, 쇼케이스 중 실신…”병원서 건강상태 확인 中”

0
201808231521204327.jpg

걸그룹 샤샤(SHA SHA) 완린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두 번째 싱글앨범 ‘왓더헥‘(WHAT THE HE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8.8.2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201808231521215032.jpg

걸그룹 샤샤(SHA SHA) 완린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두 번째 싱글앨범 ‘왓더헥‘(WHAT THE HECK)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갑자기 쓰러져 응급조치를 하고 있다. 2018.8.23/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걸그룹 샤샤 완린이 쇼케이스 도중 쓰러졌다.

완린은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두 번째 싱글앨범 ‘왓더헥'(WHAT THE HECK)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 무대에서 갑자기 실신했다.

이후 그는 소속사 관계자들의 도움을 받아 병원으로 이송됐다. 당황한 멤버들 중에는 우는 이도 있어 안타까움을 줬다.

소속사 관계자는 23일 뉴스1에 "현재 완린이 병원에 갔다. 건강 상태가 확인되는대로 공식입장을 통해 자세한 부분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샤샤는 6인조 걸그룹으로 지난해 데뷔 싱글 ‘화이트 스토리'(WHITE STORY)를 발매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