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th 부산국제영화제] ‘무뢰한’ 박성웅 “김남길, 장가가게 해주세요”

0

201510021530571668.jpg

배우 박성웅이 상대배우 전도연과 김남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 비프 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열린 영화 ‘무뢰한'(감독 오승욱) 무대인사에는 배우 전도연, 김남길, 박성웅 등이 참석했다.

이날 박성웅은 전도연에 대해 “전도연의 상대역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너무 좋았다. 연기를 했지만 연기를 안 했던 것 같다. 전도연이 다 준비해줬고, 준비해준 대로 같이 갔던 것 같다”고 이야기 했다.

이어 그는 “전도연과 친해지기 전에 최대한 배려를 하려고 했다. 이 배우가 ‘괜히 칸의 여왕이 아니구나’라고 느꼈다. 상대방을 빨아들인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극찬했다.

또한 그는 김남길에 대해 “김남길은 그냥 그렇다”고 무심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이어 “액션 신 찍을 때 나 혼자 잘하는 것보다 상대배우와 함께 잘 해야 하는데 함께 잘 했던 것 같다. 게다가 김남길은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다. 정도 많고 애교도 많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김남길, 장가가게 해주세요”라며 김남길의 결혼에 대해 적극적으로 홍보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무뢰한’은 제 20회 부산국제영화제 초청작으로, 진심을 숨긴 형사와 거짓이라도 믿고 싶은 살인자의 여자, 두 남녀의 피할 수 없는 감정을 그려낸 작품이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사진 김현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