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균 ‘또다시 제외’ 김성근 감독 “당분간 선발 안시켜” 단언

0
201505142102007214.jpg
김태균

한화 간판타자 김태균이 선발라인업에서 또다시 제외돼 야구팬들이 아쉬움에 빠졌다.

김태균은 12일~14일 삼성과의 대구 원정 3연전 선발라인업에서 제외됐다. 14일 경기 역시 권용관이 2번 1루수, 이종환이 6번 지명자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김태균은 정상적으로 타격훈련을 소화하고 있지만, 한화 김성근 감독은 "허벅지가 좋지 않다. 당분간 선발 출전을 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김태균은 지난주말 두산 원정서 허벅지 근육이 뭉쳐 예상치못한 타격을 입었다. 이날 근육뭉침으로 인해 김태균은 10일 잠실 두산전 이후 선발출전을 하지 못했다. 12일 경기에서는 출전했으나 1타수 무안타 1삼진에 그쳤고, 13일 경기는 아예 출전하지 않았다.

김태균의 선발라인업 제외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태균, 부상 빨리 낫길","김태균, 허벅지는 왜 다친거야","김태균, 속 타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편집부 news@fnnews.com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