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일의 낭군님’ PD “사극 처음인 배우 위주 캐스팅? 나도 처음이라…”

0
201809041518320019.jpg

‘백일의 낭군님’의 이종재PD가 캐스팅에 대해 뿌듯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종재 PD는 4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진행된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그간 ‘또오해영’ ‘두번째 스무살’을 공동연출하고 ‘듀얼’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종재 감독과 ‘여인의향기’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로 매력적인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였던 노지설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에 벌써부터 많은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이날 이종재PD는 "올 여름 더운 만큼, 특별하게 큰 일 없이 마무리 돼 정말 감사하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캐스팅 자체가 내겐 행복이었다. 드라마를 즐겨주셨으면 한다"고 뿌듯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더불어 이PD는 "배우들처럼 저도 사극이 처음이다"며 "기본적으로 연기를 다들 잘 하기 때문에 특별하게 어렵다는 생각은 하지 않았다. 가장 중요한 것은 연기다. 장점이 너무 많은 배우들이다. 감성적인 부분이 필요했는데 많이 충족됐다"고 자신감의 이유를 밝혔다.

한편 ‘백일의 낭군님’은 왕세자 이율에서 졸지에 무쓸모남으로 전락한 원득(도경수 분)과 조선 최고령 원녀 홍심(남지현 분)의 전대미문 100일 로맨스 사극이다. 가상의 조선 시대를 배경으로 로맨스 코미디의 달달함과 재미를 갖춘 tvN 기대작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오는 10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한다.

/ekqls_star@fnnews.com fn스타 우다빈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