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리데이 수호, 최정열 감독 “맑은 느낌, 바르고 좋아 캐스팅”

0
201510041515483463.jpg

글로리데이 수호

글로리데이 수호가 캐스팅 된 이유는 맑은 느낌 덕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4일 오전 부산 해운대 비프빌리지에서 영화 ‘글로리데이'(감독 최정열) 야외 무대 인사가 열렸다.

이날 최정열 감독은 "영화를 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수호가 맡은 인물은 굉장히 맑은 역할"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맑은 느낌의 배우를 찾으려 했다. 눈이 너무 맑고 행동 여러 가지 것들이 너무 바르고 좋아서 캐스팅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글로리데이’는 스무 살 네 친구의 운명을 뒤흔드는 하룻밤 사건을 그린 작품으로 우정이 가장 찬란하게 빛나던 순간, 감당하기 벅찬 사건을 맞닥뜨린 네 친구가 겪는 격렬한 반전 드라마다. 배우 지수와 수호, 김희찬, 류준열 등이 출연한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