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4타수 2안타 1볼넷…텍사스는 3연패

0
201809091003522743.jpg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 AFP=뉴스1

(서울=뉴스1) 온다예 기자 =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히트를 기록하는 등 세 차례 출루했다.

추신수는 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클랜드-앨러메다 카운티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경기에 1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1볼넷으로 활약했다.

이날 추신수는 세 차례 출루에 성공해 리드오프로서 역할을 충실히 했다. 시즌 타율은 종전 0.272에서 0.273으로 소폭 올랐다.

1회초 첫 타석에서 추신수는 오클랜드 선발 에드윈 잭슨을 상대로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첫 번째 안타는 3회초에 나왔다. 무사 1루에서 좌전 안타를 만들어낸 추신수는 이후 루그네드 오도어 타석 때 나온 폭투로 2루를 밟았다. 이후 노마 마자라의 적시타로 득점까지 성공했다.

5회초 선두타자로 나온 추신수는 또 한 번 안타로 출루했다. 이어 오도어의 2루타 때 3루까지 진루했지만 마자라의 땅볼 때 홈에서 아웃됐다.

추신수는 7회초 땅볼로 물러났고 9회초 마지막 타석에선 잘 맞은 타구가 유격수 정면을 향하면서 아웃됐다.

추신수의 활약에도 이날 텍사스는 오클랜드에 6-8로 졌다.

아메리칸 리그 서부지구 최하위 텍사스는 3연패에 빠져 61승81패가 됐다. 같은 지구 2위 오클랜드는 3연승을 달려 86승57패가 됐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