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8개월 만 완전체 컴백, 물 오른 미모는 팬 사랑 덕분”

0
201809101427100222.jpg

걸그룹 오마이걸이 새로운 매력과 함께 컴백했다.

오마이걸은 10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미니 6집 ‘리멤버 미(Remember M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신곡 ‘불꽃놀이’ 첫 무대를 선보인 뒤 효정은 "8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하는 만큼 색다른 콘셉트를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승희는 "여러 가지 걱정과 기대감에 어제 잠이 잘 오지 않더라. 그래도 점점 미모에 물이 오른다는 호평은 팬 분들의 사랑 덕분"이라고 전했다.

‘불꽃놀이’에 대해 비니는 "재밌고 즐겁게 들을 수 있는 노래"라고 말했다. 유아는 "EDM 사운드가 강력한 포인트를 주면서 서정적인 매력도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유아와 승희는 "까만색의 반짝이는 무대 의상으로 밤하늘과 불빛을 형상화했다. 미미가 이번 파워풀한 이미지와 잘 어울린다"고 이야기했다.

비니의 염색과 아린의 앞머리 등 스타일링의 변화도 포착됐다. 비니는 "불꽃 같은 염색에 대해 걱정했지만, 칭찬 덕분에 감사하다"고 언급했다.

오마이걸이 깊은 밤하늘을 수놓은 불꽃놀이처럼 아름다운 소녀들의 추억을 다양한 감성으로 풀어낸 ‘불꽃놀이’는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