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과 거짓말’ 오승아, 서해원에 청혼한 김경남에…”어떻게 내 앞에서” 분노

0
201809101925302667.jpg

MBC 비밀과 거짓말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비밀과 거짓말’ 김경남이 서해원에게 청혼했다.

10일 방송한 MBC 일일 드라마 ‘비밀과 거짓말’에서 윤도빈(김경남)이 신화경(오승아), 윤재빈(이중문)이 보는 앞에서 한우정(서해원)에게 프러포즈했다.

한우정(서해원)에게 청혼한 윤도빈은 "당장 대답은 안 해도 된다. 하지만 진지하게 내 고백에 관해 생각해줬으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함께 있던 신화경(오승아)는 이를 악물고 그 광경을 지켜보다 끝내 자리를 박차고 일어났다.

청혼한 이유를 묻는 말에 윤도빈은 "우정 씨가 더는 화경 씨와 저를 오해 안 했으면 좋겠다. 사랑은 원래 이기적이다. 자신만 생각한다. 진심이다. 우정 씨를 위해 부른 노래 목걸이에 담긴 내 마음도"라고 자신의 마음을 밝혔다.

신화경을 따라간 윤재빈은 "형이 우정 씨 좋아하는 거 몰랐냐. 내 입장도 생각해달라. 도빈이 형 마음에도 화경 씨가 안 보일 거라는 거 모르겠냐"라고 말했고 신화경은 "어떻게 내 앞에서 우정이에게 프러포즈를 할 수 있냐"라고 분노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