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손병호, 최지연과 장모 찾아…”엄마 노래 듣고 싶다” 뭉클

0
201809110116558284.jpg

동상이몽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동상이몽’ 손병호가 아내와 함께 장모를 찾았다.

10일 방송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에서 아내의 고향을 찾은 손병호가 장모를 만났다.

최지연은 "엄마랑 자기랑 이야기하면 정말 죽이 잘 맞았는데"라고 말을 꺼냈고 손병호는 "우리 장모님 좋아하시는 거 사서 가자"라고 대꾸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집이 아닌 건물에 도착했다. 최지연은 "저희 어머니는 한국 무용가이자 국극 배우셨다. 공연을 끝나면 팬이 몰려들 정도로 인기가 많았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손병호는 "아버님이 돌아가시고 나서 2년 뒤에 치매가 찾아왔다"라고 어렵게 말을 시작했다.

최지연은 "저희 엄마는 부산 초량이 고향이다. 평생을 이곳에서 사셨다. 고심 끝에 지인의 도움으로 요양원에 모시기로 했다"라고 말했다.

장모를 만난 손병호는 뭉클한 표정으로 장모에게 "엄마 노래 듣고 싶다"라고 했고 장모는 바로 노래를 부르며 즐거워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