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대첩’ PD “글로벌 셰프들 韓 올까 걱정… 감회 남달라”

0
201809111125215868.jpg

올리브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한식대첩’ PD가 이번 ‘고수외전’ 시리즈를 선보이며 감회가 남다르다고 전했다.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스탠포드호텔코리아에서 진행된 올리브 ‘한식대첩 고수외전'(이하 ‘한식대첩’) 제작발표회에서 현돈 PD는 새로운 시리즈를 선보이는 소감을 밝혔다.

현 PD는 "’한식대첩’ 시리즈를 할 때마다 제작발표회를 했었는데 이번에는 감회가 남다르다"며 "이 친구들 한국에 올까 걱정했는데 간담회까지 하니 기분이 남다르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식대첩 고수외전’은 ‘한식대첩’ 시리즈의 스핀오프로 한식을 제대로 배우러 온 다섯 명의 글로벌 톱 셰프 데일 맥케이(캐나다), 마셸로 발라딘(벨기에), 파브리치오 페라리(이탈리아), 아말 산타나(도미니카공화국), 세르히오 메자(멕시코)가 한식으로 대결을 펼친다. 백종원이 심사위원, 김성주가 MC로 나선다. 오는 15일 오후 7시40분 처음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